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어벤져스2' 현장..촬영은 금지, CCTV는 생중계?

스타뉴스
  • 안이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0,886
  • 2014.03.30 11:3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마블 스튜디오 통제 불구 서울시설관리공단 CCTV는 전송중

사진=서울시설관리공단 CCTV 화면
사진=서울시설관리공단 CCTV 화면
영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의 촬영이 한창인 마포대교의 일부 구간이 서울시설관리공단 CCTV를 통해 생중계되고 있어 화제다.

마블 스튜디오는 30일 오전 6시부터 서울 마포대교를 통제하고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마포대교 남단과 북단에는 경찰과 마블 측이 고용한 단기근로자들이 현장을 통제하고 있다.

마블 측은 현재 지적재산권과 초상권 침해를 이유로 현장을 찾은 시민들의 현장 촬영을 금지하고 있다.

그러나 현재 서울시설관리공단이 제공하는 서울도시고속도로 교통정보에서 마포대교 북단의 촬영 상황이 CCTV를 통해 전송되고 있다. 이 같은 소식이 트위터를 통해 알려지며 사이트 접속이 폭주하고 있다.

일부 시민들은 이 같은 상황에 황당함을 표현하고 있다. 현장에서는 철저히 보안을 유지하고 있지만 정작 지자체의 CCTV를 통해 현장이 공개하고 있기 때문. 한 트위터리안은 "서울시관리공단직원도 촬영 현장이 궁금하긴 한 것 같다"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은 30일 첫 촬영을 시작으로 오는 4월 14일까지 상암동 DMC, 월드컵북로, 청담대교, 강남대로, 계원예술대학교, 문래동 철강거리 등에서 촬영을 진행한다. 국내 촬영에는 캡틴 아메리카 역의 크리스 에반스가 참여할 것으로 알려졌다. 주로 CG 분량이 많은 아이언맨, 헐크 등은 국내 촬영에 참여하지 않는다.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은 지난 2012년 개봉한 '어벤져스'의 후속편으로, 마블 코믹스의 인기히어로 아이언맨, 헐크, 토르, 캡틴 아메리카, 블랙 위도우 등이 의기투합한다. 2편에는 스칼렛 위치 역에 엘리자베스 올슨과 퀵실버 역의 애런 존슨이 새로 합류하고, 한국 배우 수현이 천재적인 과학자로 분할 예정이다. 오는 2015년 개봉.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촬영이 한창인 마포대교/사진=안이슬 기자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촬영이 한창인 마포대교/사진=안이슬 기자


안이슬 기자 drunken07@mt.co.kr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