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세계최대 조명·건축박람회에 LED조명 대거 출품"

머니투데이
  • 서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3.30 11:3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동시 64개 제어 가능한 스마트 LED 전구 등 20여개 조명 공개

삼성전자 모델이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의 조명·건축박람회인 'Light and Building 2014'에서 '스마트 전구'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의 조명·건축박람회인 'Light and Building 2014'에서 '스마트 전구'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59,000원 상승800 1.4%)가 30일(현지시간)부터 오는 4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의 조명·건축박람회인 'Light and Building 2014'에 참가해 디자인과 혁신성을 갖춘 20여 개의 다양한 LED(발광다이오드) 조명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핸드폰,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와 스마트 전구간의 통신 방식이 달라도 통신 방식을 변환하는 별도의 브릿지(Bridge)가 필요 없으며 블루투스로 연결만 하면 어디에서든 자유롭게 전원과 밝기를 제어할 수 '삼성 스마트 전구'를 선보였다.

또 '삼성 스마트 전구'는 전구 한 개씩만 제어할 수 있었던 기존 방식을 뛰어넘어 최대 64개 조명에 대한 그룹제어가 가능해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이러한 그룹 제어는 기기간 신호 전달로 통신거리가 짧은 무선 통신 기술에서 음영지역을 최소화하는 무선 환경을 구현해 실현됐다.

'삼성 스마트 전구'는 2700K 부터 6500K 까지 색온도 조정이 가능해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하루 4시간 사용시 약 10년 이상 사용할 수 있어 경제적이다.

삼성전자는 이외에도 뛰어난 색재현성을 가진 'MR16 램프'와 수려한 디자인과 가벼움이 특징인 'Par 조명 시리즈'(PAR 20/38)를 선보였다. 특히 'PAR 38 램프'는 iF상, 디자인 플러스상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삼성전자는 별도의 전기공사 없이 형광등을 스마트 전구로 바로 교체할 수 있는 '전자/자기식 동시호환형 L-Tube 제품'을 선보여 LED 조명 교체의 비용 부담과 불편함을 덜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관계자는 "LED 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와 개발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혁신적인 LED제품을 출시해 글로벌 고객을 만족시키고 LED 조명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