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스날, 헐시티 꺾고 FA컵 우승···9년 만에 '무관' 탈출

머니투데이
  • 이슈팀 한정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5.18 10: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이 헐시티를 꺾고 FA컵 정상에 올랐다./ 사진=AFP BBNEWS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날이 헐시티를 꺾고 FA컵 정상에 올랐다./ 사진=AFP BBNEWS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아스날이 헐시티를 꺾고 FA컵 정상에 올랐다.

아스날은 18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FA컵 결승전에서 연장 혈투 끝에 터진 아론 램지의 결승골에 힘입어 헐시티를 3대 2로 제압하고 우승을 차지했다. 아스날은 2005년 FA컵 우승 이후 리그와 컵대회를 통틀어 한차례도 우승하지 못했지만 올 시즌 다시 FA컵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9년 만에 무관에서 탈출했다.

아스날은 전반 4분과 8분 헐시티의 체스터와 데이비스에게 각각 골을 허용하며 0대 2로 끌려갔다. 전반 17분 카솔라가 프리킥으로 만회골을 터트린 아스날은 전반을 1대 2로 뒤진 채 마쳤다.

후반전 시작부터 헐시티는 수비에 중점을 두고 굳히기에 들어갔다. 하지만 후반 72분 아스날의 수비수 코시엘니가 좌측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터닝슛으로 연결하며 동점골을 뽑아냈다.

전후반 90분 동안 승부를 가리지 못한 양팀은 결국 연장전에 돌입했다. 아스날은 연장전에서도 일방적인 공격을 펼쳤다. 아스날은 연장 후반 로시츠키와 윌셔를 투입하며 승부를 걸었고 결국 연장 후반 3분 아론 램지가 결승골을 뽑아냈다.

헐시티는 경기 종료 5분을 남기고 골키퍼까지 제치는 결정적인 찬스를 맞았지만 공이 빈 골대를 벗어나며 기회를 날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지역인재' 역차별에 부글부글…내가 이러려고 인서울했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