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섹션TV' 지창욱 "하지원 누나가 맛있는 것 사준다 했는데···"

머니투데이
  • 이슈팀 한정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5.18 16: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기황후'에 출연했던 지창욱이 MBC '섹션TV 연예통신'에 출연해 드라마와 관련한 뒷 이야기를 털어놨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기황후'에 출연했던 지창욱이 MBC '섹션TV 연예통신'에 출연해 드라마와 관련한 뒷 이야기를 털어놨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배우 지창욱이 동료 하지원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18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기황후'의 지창욱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지창욱은 드라마에 함께 출연했던 하지원에 대해 "지원이 누나가 맛있는 것을 사준다고 해놓고 한번도 사준 적이 없다"며 "물론 시간이 없었다. 이제 '기황후'가 끝났으니 사주면 될 것 같다"며 애교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지창욱은 또 "송혜교와 하지원 중 이상형은 누군가"라는 진행자 박슬기의 질문에 "지원이 누나"라며 쑥쓰럽게 웃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박슬기는 "이제부터 지창욱씨의 이상형은 하지원씨다"고 말해 지창욱을 당황케 했다.

한편 지창욱은 마지막으로 "앞으로 더 좋은 작품하겠다. 더 좋은 배우 되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혀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종부세 6082만원→3126만원"…1주택자 세금, 2년 전으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