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청원 "朴대통령 외가 충북…힘 보태 달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5.29 09: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선 때 지원 늘 감사, 충북 더욱 정성스럽게 모실 것"

(서울·청주=뉴스1) 김승섭 기자,유기림 기자 =
서청원 새누리당 공동선대위원장이 29일 오전 충북 청주시 흥덕구 분평동 윤진식 충북도지사 후보 선거사무실에서 열린 선대위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14.5.29/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서청원 새누리당 공동선대위원장이 29일 오전 충북 청주시 흥덕구 분평동 윤진식 충북도지사 후보 선거사무실에서 열린 선대위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14.5.29/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서청원 새누리당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은 29일 "다시 한 번 간곡하게 박근혜 대통령에게 힘을 보태주실 것을 부탁한다"고 충북도민들에게 호소했다.

서 위원장은 이날 충북 청주시 윤진식 충북지사 후보사무소에서 열린 현장 선대위 회의에서 "어려움에 처해 계신 박 대통령에게 힘을 보태드려서 나머지 2년차 국정 마무리까지 잘 되시도록 해야 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서 위원장은 "박 대통령의 외가댁은 충청도다. 어머니 육영수 여사의 고향이 충북"이라고 인연을 강조한 뒤 "지난번 선거(대선) 때 많이 지원해주셔서 새누리당 입장에서도 늘 감사하고 있다. 앞으로 더욱 정성스럽게 충북을 모셔야 되지 않나 그런 생각을 갖는다"고 밝혔다.

서 위원장은 이어 "요즘 세월호 참사 이후 국민은 아직 어려움을 겪고 있고 경제적으로도 내수 경기 침체로 인해 굉장히 어렵다"며 "우리는 다시 한 번 일어서야 한다. 언제까지 이렇게 어려움을 견디고만 있을 수는 없고 희망을 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거듭 충북도민들에게 "한번만 더 도와주시면 저희 새누리당이 앞장서서 정부가 잘 하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호소했다.

서 위원장은 전날 안대희 국무총리 후보자가 전격 사퇴한데 대해선 "국정개혁을 뒷받침할만한 인물이라고 생각했는데 대단히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다음에 더 좋은 후보가 나오기를 기대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