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고경표 "학창시절 인기 많았다…깊은 사랑은 깊은 상처"

머니투데이
  • 이슈팀 신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5.30 08:4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고경표 / 사진=KBS 2TV 방송 캡쳐
고경표 / 사진=KBS 2TV 방송 캡쳐
고경표가 학창시절 인기가 많았다고 털어놨다.

고경표는 지난 29일 밤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학창시절에 교내커플(CC)도 해봤다"며 "인기가 많았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고경표는 "CC는 두번 했는데 그 전과정들이 굉장히 많았다"며 "기수별로 있는데 기수별로 썸은 두명씩 탔다"고 말했다.

고경표는 썸을 탈 때 "썸을 타더라도 상대가 적극적으로 다가오면 스윽 빠진다"며 "연락 안하고 단답형으로 한다"고 밝혔다.

그 이유에 대해서는 "깊은 사랑은 깊은 상처를 남기기 때문"이라고 말해 연애 스타일이 '나쁜남자' 임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해피투게더3'는 영화 '하이힐' 특집으로 꾸며져 장진 감독과 배우 차승원, 오정세, 고경표 등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 신현식
    신현식 hsshin@mt.co.kr

    조선 태종실록 4년 2월8일. 임금이 사냥하다가 말에서 떨어졌으나 상하지는 않았다. 좌우를 둘러보며 “사관(史官)이 알게 하지 말라” 하였다.

    기자의 다른기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