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90세' 송해 '장수 비결' 물어보니…"BMW 타면 장수한다"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재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470
  • 2014.05.30 13: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 누리꾼이 지하철에서 사인을 해주고 있는 송해의 모습을 조는 것으로 착각해 유포한 '송해 지하철 취침' 사진/ 사진=KBS 2TV '밥상의 신' 방송 캡처
한 누리꾼이 지하철에서 사인을 해주고 있는 송해의 모습을 조는 것으로 착각해 유포한 '송해 지하철 취침' 사진/ 사진=KBS 2TV '밥상의 신' 방송 캡처
원로 코미디언 송해가 장수 비결에 대해 공개했다.

송해는 지난 29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밥상의 신'에 트로트 가수 김혜연, 개그우먼 송은이, 그룹 인피니트 멤버 성규 등과 함께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송해는 자신의 장수 비결을 묻는 질문에 "올 때도 지하철을 탔지만 그게 도움을 줬다고 본다"며 "BMW를 적극 이용하면 좋다. B는 버스(Bus), M은 지하철(Metro), W는 걷기(Walk)다"라고 밝혔다.

이날 송해는 과거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상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송해 지하철 취침' 사진에 대해서는 "졸아서 찍힌 사진이 아니다"라며 "옆에 있는 사람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던 것"이라고 해명했다. 송해가 언급한 사진은 지난해 한 누리꾼이 "송해씨가 지하철 노약자석에 앉아 졸고 있다"며 자신의 SNS에 올린 뒤 화제가 된 사진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