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국민연금 '1조원' 대형주 위탁, 6개 운용사 선정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5.30 18:4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국민연금의 대형주 투자 위탁운용사 6곳이 결정됐다. 위탁규모는 1조원 수준으로 기대되는 중이다.

국민연금은 에셋플러스자산운용, 이스트스프링자산운용, 트러스톤자산운용, 프렌드투자자문, 하나UBS자산운용, NH-CA자산운용이 대형주 위탁사로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이 위탁유형은 대형주를 중심으로 종목선정 및 업종 배분을 적극적으로 실시, 초과 수익을 추구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마련됐다.

지난해의 경우 브레인자산운용, 유리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케이원투자자문, 한국투자신탁운용이 약 2000억원씩, 총 1조2000억원을 위탁받았다. 올해 역시 증시상황 등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지난해 수준의 투자가 이뤄질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사회책임투자형(SRI) 예비 위탁사로는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현대인베스트먼트자산운용이 뽑혔다. SRI 예비운용사 위탁규모는 300억원 내외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신현성 '테라' 결별? 싱가포르 법인, 권도형과 공동주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