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FIFA, "수아레즈 핵이빨 사태 '조사' 들어갈 것"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248
  • 2014.06.25 07: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수아레즈가 키엘리니의 어깨 부위를 물었다. /AFPBBNews=뉴스1
수아레즈가 키엘리니의 어깨 부위를 물었다. /AFPBBNews=뉴스1
월드컵에서도 '핵이빨' 본능을 발휘한 루이스 수아레즈(27,리버풀)가 징계를 받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우루과이(FIFA랭킹 7위)는 25일(한국시간) 오전 1시 브라질 나타우의 에스타디오 다스 두 나스에서 열린 이탈리아(FIFA랭킹 9위)와의 '2014 브라질 월드컵' D조 조별 예선 3차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우루과이는 2승1패(승점 6점)으로 코스타리카(승점 7점)에 이어 조 2위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반면, 이탈리아(1승2패,승점 3점)는 3위, 잉글랜드(1무2패)는 4위로 조별예선에서 탈락했다.

이날 수아레즈는 상대 선수의 어깨를 무는 사고를 쳤다. 상황은 후반 34분 발생했다. 수아레즈가 문전으로 쇄도하던 중 볼이 없는 상황에서 키엘리니의 어깨를 '콱' 물어버린 것이다.

중계화면을 통해서도 수아레즈가 키엘리니의 왼쪽 어깨를 문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주심과 부심은 모두 이 장면을 보지 못했다. 공교롭게도 수아레즈의 '핵이빨' 파울이 나온 뒤 후반 34분 같은 편의 고딘이 결승골을 터트렸다.

경기 후 국제축구연맹(FIFA)은 수아레즈의 이 같은 기행에 대해 "조사를 펼칠 예정이다"고 밝혔다. FIFA는 경기 중 심판이 발견하지 못한 파울이나 돌발 행동 등에 대해 추후 비디오 판독을 한 뒤 징계를 내릴 수 있다.

만약 수아레즈가 징계를 받을 경우, 최소 1경기 이상 출전 정지 처분을 받을 확률이 높다. 해외 언론은 이 사고에 대해 "수아레즈가 최대 2년의 징계를 받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수아레즈는 지난 2012~13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경기 도중 이바노비치(첼시)으 팔을 물어 중징계를 받은 바 있다.

한편, 수아레즈의 기행을 본 누리꾼들은 "수아레즈, 악동 본능은 여전하군" "수아레즈, 대체 왜 저러는 걸까" "수아레즈, 기행의 끝은 어디까지인기"라는 등의 의견들을 보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 "위기극복 넘어선 회복·재건…우리는 분명 해낼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