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쌍용차, 상품성 개선한 '2015 코란도 스포츠' 출시

머니투데이
  • 김남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1,932
  • 2014.07.02 13:3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4-트로닉 탑재 체어맨 W 리무진 모델도 선봬

2015 코란도 스포츠 /사진제공=쌍용자동차
2015 코란도 스포츠 /사진제공=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는 상품성을 높인 ‘2015 코란도 스포츠’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와 함께 4-트로닉(상시사륜구동)을 탑재한 ‘체어맨 W’ 리무진 모델을 선보였다.

‘2015 코란도 스포츠’는 고객 선호도가 높은 스마트키 시스템을 비롯해 고급 편의사양을 추가하고 내외관에 새로운 디자인 요소를 더했다. 고급 인조가죽시트를 확대 적용하고, 센터페시아에 카본그레인 패턴을 적용했다.

또 루프랙을 새롭게 적용해 적재공간을 확대하고, 신규 디자인의 18인치 알루미늄 휠을 함께 적용했다.

아울러 2WD 모델에는 벤츠의 E-트로닉 5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했다. E-트로닉 5단 자동 변속기는 올해 초 4WD 모델에 적용됐다. 부드러운 주행감과 정숙성이 특징이다.

‘2015 코란도 스포츠(2WD A/T)’는 새 변속기 적용을 통해 복합연비 기준 11.8 km/ℓ로 기존 연비 11.6 km/ℓ보다 0.2km/ℓ 향상됐다.

‘2015 코란도 스포츠’의 판매가격은 △CX5(2WD) 2068만~2362만원 △CX7(4WD) 2373만~2803만원이다.

한편 쌍용차 (2,770원 ▼660 -19.2%)는 ‘체어맨 W’ 리무진을 위한 4-트로닉 시스템도 함께 선보였다. 그 동안 세단 모델에만 적용됐던 4-트로닉 시스템이 CW700 리무진(9254만원)에 적용됐다. 이는 국내 리무진 최초의 사륜구동 시스템이라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4-트로닉 시스템은 전·후륜에 40:60 비율로 구동력을 고정 배분하는 상시사륜구동 방식으로, 위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즉각적인 대응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더불어 눈길이나 빗길과 같은 가혹 조건에서도 미끄러짐 없이 부드러운 출발이 가능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심장'부터 찾은 尹-바이든…기술동맹 시대 열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