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르헨티나 승리 뒤에는 마스체라노 활약 있었다

머니투데이
  • 이슈팀 한정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7.10 08: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4 브라질 월드컵]아르헨티나, 승부차기 접전 끝 네덜란드 꺾고 결승行

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의 미드필더 하비에르 마스체라노/ AFPBBNews=News1
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의 미드필더 하비에르 마스체라노/ AFPBBNews=News1
네덜란드와 아르헨티나의 '혈전'은 아르헨티나의 승리로 끝났다. 연장전 포함 120분 간 상대 공격수들을 철저히 지워낸 '마지우개' 하비에르 마스체라노의 활약이 빛났다.

아르헨티나는 10일 오전 5시(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의 아레나 데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4 브라질 월드컵 4강전 네덜란드와의 맞대결에서 승부차기까지 이어진 접전 끝에 승리를 거뒀다. 연장전까지 득점 없이 경기를 마친 아르헨티나는 승부차기 스코어 4대 2로 네덜란드를 제압했다.

이로써 아르헨티나는 1990년 이탈리아 월드컵 이후 24년 만에 월드컵 결승 무대에 올랐다. 아울러 아르헨티나는 1986 멕시코 월드컵 이후 28년 만에 월드컵 우승의 기회를 잡았다.

경기는 팽팽하게 진행됐다. 양 팀은 연장전을 포함한 120분 동안 이렇다 할 공격을 시도하지 못했다. 아르헨티나의 우세한 흐름 속에 네덜란드가 종종 역습을 선보였다.

이날 경기에서 아르헨티나의 마스체라노는 수비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해 완벽하게 경기를 지배했다. 특유의 끈질기면서도 상대의 맥을 끊는 강력한 수비로 팀의 수비진을 지휘했다.

마스체라노는 전반 26분 공중 볼 경합 과정에서 상대 선수와 머리를 부딪히며 고통을 호소했다. 뇌진탕이 의심되는 상황. 하지만 마스체라노는 부상 투혼을 발휘하며 120분 내내 경기를 장악했다.

특히 마스체라노는 상대 공격수 아르언 로번의 돌파를 강하게 압박했다. 후반 추가시간 스네이더의 패스를 받은 로번이 문전 앞에서 완벽한 기회를 맞았지만 마스체라노가 몸을 던져 막아냈다. 이날 경기 최고의 장면으로 선정될 만큼 결정적인 수비였다.

이번 월드컵에서 네덜란드는 무적함대 스페인을 상대로 5골을 뽑아내고 호주를 상대로도 3골을 터트리는 등 강력한 공격력을 과시했다. 하지만 마스체라노라는 거대한 벽 앞에서 네덜란드의 공격은 번번이 막혔다.

경기는 결국 승부차기 끝에 아르헨티나의 승리로 끝났다. 상대 승부차기를 연거푸 막아낸 세르히오 로메로 골키퍼의 선방도 빛났지만 경기 내내 빈틈없는 모습을 보여준 마스체라노의 투혼이 인상적이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00만원이면 아파트 한채 산다고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