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 "UHD 가격전쟁, 이번엔 커브드" 170만원 싼 모델 출시

머니투데이
  • 정지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7.10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급형 출격…예약구매하면 371만원에 55형 구매가능

삼성전자 모델이 보급형 커브드 UHD TV 신제품 'HU7200'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보급형 커브드 UHD TV 신제품 'HU7200'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84,000원 상승800 1.0%)가 커브드 UHD(울트라HD·초고선명) TV의 대중화를 이끌기 위해 가격을 100만원 이상 낮춘 보급형 커브드 UHD TV를 출시한다. 이젠 UHD TV가 비싸다는 지적도 옛말이 됐다.

삼성전자는 오는 16일부터 보급형 커브드 UHD TV인 'HU7200'을 판매한다고 10일 밝혔다. 보급형 출시를 기념해 지난 8일부터 오는 15일까지 8일간 온라인 삼성전자 스토어(//store.samsung.com)에서 예약판매도 진행한다.

이 제품의 출고가는 55형(인치)이 420만원, 65형이 640만원이다. 기존 커브드 UHD TV 가격과 비교하면 55형(590만원)은 170만원이, 65형(790만원)은 150만원이 저렴하다.

특히 온라인 예약구매를 하면 55형은 371만원, 65형은 577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예약구매로는 기존 커브드 UHD TV보다 각각 37.1%, 26.9% 저렴해진다.

삼성전자는 지난 5월 보급형 평면 UHD TV인 'HU7000'을 출시해 보급형 UHD TV 시장을 확대했듯 이번 'HU7200' 출시를 계기로 커브드 UHD TV 대중화 시대를 열겠다는 전략이다.

'HU7200'은 커브드 스크린이 주는 몰입감과 UHD 업스케일링 기능, UHD 에볼루션 키트를 비롯 다양한 스마트 기능을 탑재한 제품이다.

삼성전자 마케팅 담당자는 "보급형부터 프리미엄까지 커브드 TV 제품 전 라인업을 확보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게 됐다"며 "더욱 많은 소비자들에게 커브드 UHD TV의 화질과 기술력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국내 600만명분 공급 앞둔 'J&J 백신'…FDA "접종 중단"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