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피에스타, MBC '음중' 출연정지 "선정적 가사 수정할 것"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7.10 13: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그룹 피에스타 /사진=콜라보따리
그룹 피에스타 /사진=콜라보따리
그룹 피에스타(재이 린지 예지 혜미 차오루)가 MBC로부터 방송 정지를 당한 가운데 노랫말을 전격 수정하겠다고 밝혔다.

피에스타 소속사 콜라보따리 관계자는 10일 스타뉴스에 "컴백을 앞두고 방송 심의에 통과했지만 방송 출연 이후 시청자들의 일부 항의가 있어 이 같은 결정이 내려졌다"며 "선정성이 없는 새로운 가사로 대체해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원래 두 가지 버전을 준비해놓고 녹음을 했었다"며 "그 중 처음 활동했던 가사가 자극적인 부분이 있어 시선을 끌어내기 위해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은 피에스타의 신곡 '하나 더'의 가사가 '쓰리썸(threesome)'을 연상시킨다는 이유로 해당 곡으로는 출연할 수 없도록 확정했다.

문제가 된 가사는 '너와 나 둘에 한 명만 초대해줘 우리의 방 안에 우리보다 이거 많이 해본 애, 지금이 딱 인데 하나 둘 셋' 등의 내용이다.

하지만 소속사는 관련 의혹에 대해 부인하며 "요즘 들어 여럿이 즐기는 스마트폰 게임이 유행인데 연인들끼리도 이런 게임으로만 데이트를 즐기고 교감을 나누는 일이 많아진 것에서 착안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늘 반복되는 데이트의 코스와 장소가 여성들이 느끼는 가장 큰 불만이라는 점에서 착안해 늘 같은 패턴으로 반복되는 게임을 주제로, 반복되는 패턴에서 더 잘하는 친구들을 초대해서 조금의 변화를 주자는 것을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쇼! 음악중심'의 박현석 CP는 스타뉴스에 "일단 수정본을 검토할 것"이라며 "수정본이 중의적으로 해석되는 게 아니라 게임을 주제로 한 것으로만 받아들여 질 수 있다면 출연이 가능할 수도 있다"며 "모든 부분을 신중하고 철저히 판단해 피에스타의 해당 곡과 관련한 출연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SBS 역시 '하나 더'의 부적절한 부분에 대해 심의 중이다. SBS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현재 '하나 더'의 안무와 가사가 전하는 선정성 여부 등을 면밀히 검토 중"이라며 "논란이 된 가사 내용이 부적절하다는 것의 회의를 통해 결정되면 아마 가요 프로그램 출연도 힘들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전했다.

KBS는 피에스타의 출연에 문제 없다는 입장이다. KBS 고위 관계자는 '피에스타 방송 정지'와 관련해 스타뉴스에 "피에스타의 경우 이미 KBS의 심의를 통과했기 때문에 방송정지 제재를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기차 뛰어드는 샤오미·못뛰어드는 LG…무슨 차이?[차이나는 중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