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라스' 김민교 "김수로 첫인상 무서워 대답도 안했다"

스타뉴스
  • 전재훈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8.14 07: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 장면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 장면
배우 김민교가 김수로의 첫인상에 대해 폭로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단물 빠진 김수로와 식상한 친구들' 특집에서는 20년 지기 친구들인 배우 김수로, 강성진, 임형준, 김민교가 게스트로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교는 대학 입학 면접에서 김수로와 처음 마주쳤던 경험에 대해 털어놓았다.

김민교는 "나는 그 때 쌍절곤과 봉을 들고 갔는데 다음 차례인 김수로는 산만한 덩치에 칼을 들고 서있더라"며 고 말해 김수로를 당황시켰다.

이어 김민교는 "처음 보는 나에게 '운동 좀 하셨나봐요'라며 다가오는 김수로가 무서워 대답을 안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교와 김수로는 중앙대 면접 탈락 후 서울 예대 면접에서 앞선 면접과 같은 모습으로 마주쳤다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