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유민 아빠 단식 중단…대책위 "장기전 돌입"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8.28 10:1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둘째 딸 설득이 결정적…가족대책위 11시 기자회견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며 단식 40일째 건강 악화로 입원중인 '유민아빠' 김영오 씨가 22일 오후 서울 용두동 동부병원 병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제공.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며 단식 40일째 건강 악화로 입원중인 '유민아빠' 김영오 씨가 22일 오후 서울 용두동 동부병원 병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제공.
박근혜 대통령 면담과 수사권 및 기소권이 포함된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며 46일 째 단식 농성을 이어오던 ‘유민 아빠’ 김영오 씨가 28일 단식을 중단하기로 했다.

유경근 세월호 참사 가족대책위원회 대변인은 이날 오전 기자들을 대상으로 한 문자메시지를 통해 “유민 아빠 김영오님이 오늘자로 단신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김 씨의 단식 중단은 농성을 시작한 지 46일 만이고 건강악화로 서울 동부병원에 입원한 지 일주일 만이다. 김 씨는 병원에서 수액 치료는 받았지만 식사는 하지 않고 있었다.

가족대책위는 이날 오전 11시 김 씨가 입원 중인 서울 동부병원 입원실 앞에서 단식 중단과 관련한 기자회견을 열 계획이다.

김 씨의 단식 농성 중단 결정은 둘째 딸 유나 양의 계속된 요청에 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가족대책위 법률대리인 박주민 변호사는 “언니를 잃고 아빠에 대한 허위·비방 의혹 제기로 힘들어 하는 유나양이 아빠가 잘못될까봐 걱정하며 단식 중단을 계속 요청했다”며 “유나 양의 간곡한 부탁과 설득이 결정적 이유”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김 씨는 동조 단식을 진행 중인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에게도 단식을 멈추고 국회와 당에서 유가족들을 위해 힘써달라는 부탁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단식 농성을 푼 김 씨와 대책위는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위한 장기전에 돌입한다는 방침이다. 건강이 어느 정도 회복되면 광화문으로 다시 돌아가 식사를 하며 다시 농성에 돌입하기로 했다.

김 씨의 단식 농성 중단에 대해 박대출 새누리당 대변인은 “단식을 중단키로 해 다행”이라며 “상호 신뢰 회복이 진전될 결과”라고 말했다.

아울러 한정애 새정치연합 대변인은 “김 씨의 단식 중단은 현재 논의 중인 특별법 제정에 물꼬를 트는 계기가 돼야 한다”며 “새누리당이 응답해야 한다.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 의지가 담긴 특별법이 제정될 수 있도록 논의에 임해 줄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