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박유천 도서관 2호점 개관…팬들 책 6600여권 기증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9.16 14: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그룹 JYJ 멤버 박유천(왼쪽)의 팬커뮤니티 '블레싱유천'이 전남 신안군 흑산도에 '박유천 도서관 2호점'을 개관했다./ 사진=최부석 기자(왼쪽),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그룹 JYJ 멤버 박유천(왼쪽)의 팬커뮤니티 '블레싱유천'이 전남 신안군 흑산도에 '박유천 도서관 2호점'을 개관했다./ 사진=최부석 기자(왼쪽),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그룹 JYJ 멤버 박유천의 팬커뮤니티 '블레싱유천'이 전남 신안군 흑산도에 '박유천 도서관 2호점'을 개관했다.

16일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레싱유천은 흑산도에 현금 1000만원과 책6600여권을 기증해 '박유천 도서관 2호점'을 개관했다.

'박유천 도서관 2호점'은 책을 보는 도서관과 공부방 기능은 물론 빔 프로젝트가 설치된 영화관으로도 운영될 예정이다.

앞서 블레싱유천은 지난해 전남 신안군 장산면 다문화가정 아이들을 위해 현금 500만원과 책 8800여권을 기증해 '박유천 도서관 1호점'을 개관하기도 했다.

블레싱유천은 박유천의 이름으로 꾸준히 기부활동을 펼쳐왔다. 이들이 4년간 모금한 이웃돕기 성금액이 총 1억5000여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 관계자는 "스타를 아끼는 마음을 선행으로 나누는 활동은 모범적인 팬 문화 형성에 앞장서는 일"이라며 "단발성 행사에 그치지 않고 인연을 맺은 이웃들과 지속적인 나눔을 이어가는 게 아름답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文대통령 기사에 '악플' 쓴 병사…"상관모욕 유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