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엠블랙 지오, 이준 탈퇴 소식後 "배려심이 이기심을…"

스타뉴스
  • 윤성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9,325
  • 2014.10.13 12: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지오 /사진=스타뉴스
지오 /사진=스타뉴스
남성 그룹 엠블랙(승호, 지오, 이준, 천둥, 미르) 멤버 이준이 팀을 탈퇴하는 가운데 같은 그룹의 멤버 지오가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눈길을 끈다.

지오는 13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결국 배려심이 이기심을 안고 가리다"고 짧은 글을 남겼다.

이는 이준이 소속사 제이튠캠프와 전속계약 만료 후 엠블랙을 떠나 연기자 활동에 전념한다는 사실이 알려진 직후 올라올 글이라 그 의미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앞서 이날 업계에 따르면 이준은 최근 소속사 제이튠캠프와 전속계약이 끝났다.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은 이준은 엠블랙에서 탈퇴, 가수가 아닌 연기자로 활동할 계획이다.

계약이 종료됐지만 오는 11월 29일과 30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엠블랙 콘서트 '엠블랙 커튼 콜'은 참여한다. 이 공연을 끝으로 엠블랙 활동을 마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소속사 제이튠 캠프는 아직 공식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지난 2009년 엠블랙 싱글 앨범 'JUST BLAQ'으로 데뷔한 이준은 드라마 '정글피쉬2', '아이리스2'와 시트콤 '선녀가 필요해', '아이리스2' 등으로 연기자로 자리매김 했다.

또한 영화 '닌자 어쌔신', '배우는 배우다' 등에 출연하며 아이돌 가수가 아닌 연기자로 입지를 다졌다. 최근 tvN 드라마 '갑동이'에서 사이코패스 역을 연기하며 배우로서 역량을 과시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한편 이준은 MBC 수목드라마 '내 생애 봄날' 후속으로 방송될 '미스터 백'에 합류했다.

이준은 '미스터 백'에서 재벌회장 최고봉(신하균 분)의 아들 최대한 역을 맡았다. 전작 '갑동이'에서 보여준 섬뜩한 모습과 정반대 캐릭터로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노점상도 50만원 준다더니…"좌판도 사업자 등록하라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