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라디오스타' 장기하, 재벌설 해명

머니투데이
  • 이슈팀 김사무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11.19 21: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아버지, 평생 밸브 만드는 일 하셔"

'장기하와 얼굴들'의 장기하/ 사진=MBC 제공
'장기하와 얼굴들'의 장기하/ 사진=MBC 제공
'장기하와 얼굴들'의 장기하가 자신을 둘러싼 재벌설 소문을 해명했다.

19일 밤 11시15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라디오스타'는 '김&장과 기타 등등 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김범수와 장기하, 기타리스트 박주원, 하세가와 요헤이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분 녹화 당시 장기하는 자신이 재벌이라는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진행자들은 장기하에게 "가난한 척 한다던데 사실이냐", "아버지가 어떤 일을 하시냐", "제조업이면 상장사냐" 등 질문세례를 이어갔다. 이에 장기하는 "(아버지가) 밸브를 만드는 제조업을 평생 동안 해오셨다"며 부자로 소문이 나 난감했다는 사실을 털어놨다.

이 밖에도 이날 방송에는 박주원이 국내 3대 기타리스트를 디스한 사연과 양평이형으로 알려진 '장기하와 얼굴들'의 기타리스트 하세가와 요헤이의 다양한 재능이 공개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