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더 테너' 유지태 "작가성 드러나는 독립영화 선호한다"

머니투데이
  • 이슈팀 배용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11.25 17:1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배우 유지태가 25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더 테너 리리코 스핀토’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뉴스1
배우 유지태가 25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더 테너 리리코 스핀토’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뉴스1
배우 유지태가 독립영화를 선호한다며 작품 선택의 기준을 밝혔다.

유지태는 25일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더 테너 리리코 스핀토'(감독 김상만) 제작보고회에서 "작가성이 많이 드러나는 인디(독립) 영화를 선호하는 편"이라며 작품 취향을 밝혔다.

유지태는 "상업영화 배우로서 한국 영화가 지속적으로 발전하려면 상업영화와 독립영화의 밸런스가 잘 맞춰져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독립영화의 영역이 넓어지면 밸런스도 맞고 상업 영화의 방부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나 역시 독립영화를 실제로 만들어보니까 남다른 느낌도 있다"고 말했다.

'더 테너 리리코 스핀토'는 실존 인물인 성악가 배재철(유지태 분)의 이야기를 소재로 한다. 천재 테너가 가장 화려한 시절 목소리를 잃은 후 친구, 아내와 함께 역경을 헤쳐나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유지태와 차예련, 이세야 유스케가 출연한다. 다음달 31일 개봉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