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슈틸리케 감독, "박주영 탈락? 타깃형 FW 발탁 위해"

스타뉴스
  • 축구회관=전상준 스타뉴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12.22 10: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슈틸리케 감독. /사진=News1
슈틸리케 감독. /사진=News1
"홍정호, 윤석영 부상으로 제외..선수 건강이 우선"

대한축구협회(KFA)는 22일 오전 서울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에서 '2015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출전 기자회견을 열고 대표팀 명단 23명을 발표했다. 이정협(상주상무)과 이명주(알 아인)가 깜짝 발탁되고 홍정호(아우크스부르크), 윤석영(퀸즈 파크 레인저스), 박주영(알 샤밥)이 탈락하는 등 변화가 있었다.

이날 기자회견에 참석한 슈틸리케 감독은 홍정호의 탈락 이유 대해 "최근 3주간 부상이 있다고 들었다. 발등이 좋지 않다. 현지에서는 홍정호가 회복기간이라는 의견을 내놓았다. 지난주 소속팀 출전 명단에서도 제외됐었다. 이로 인해 명단에서 배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윤석영과는 지난 주말 직접 통화를 했다. 윤석영은 현재 허리와 발목이 좋지 않다. 그럼에도 지난 주말 소속팀 경기를 뛰었다"면서 "선수 건강이 우선이다. 부상 등 여러가지 이유로 윤석영을 소집하지 않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박주영은 포지션 경쟁에서 이정협에 밀려 낙마했다. 슈틸리케 감독은 "선수 소집여부는 해당 선수가 얼마나 경기장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는지에 달려있다. 개인적인 의견만으로 제외한 것은 아니다"며 "대표팀에는 비슷한 공격수들이 많다. 이동국, 김신욱 등을 끝까지 고려하고 있었지만 부상에서 회복중인 상황이라 소집하지 못했다. 타깃형 공격수(이정협)를 찾다보니 박주영을 제외했다"고 말했다.

깜짝 발탁의 주인공 이정협에 대해서는 "A매치 경험이 전무 하다. 구단에서도 선발이 아닌 후보로 출전했었다. 하지만 K리그 경기를 통해, 또 제주 전지훈련 때도 확인한 결과 최종적으로 소집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한편 아시안컵은 2015년 1월 9일부터 31일까지 호주에서 펼쳐진다. 한국은 개최국 호주를 비롯하여 오만, 쿠웨이트와 A조에 편성됐다. 한국의 첫 경기는 10일 오후 2시 오만전이다. 2차전은 13일 쿠웨이트전, 3차전은 17일 호주전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의 초격차에 삼성이 당하다"…'美日 밀월' TSMC의 역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