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권오준 포스코 회장 "올해 국내외 사업 구조조정 가속화"

머니투데이
  • 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1.02 12:3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신년사]3개년 중기계획 2차 연도 맞이해 재무성과 창출 방안으로 거론

권오준 포스코 회장. /사진=포스코
권오준 포스코 회장. /사진=포스코
권오준 포스코 (192,000원 상승2000 1.1%) 회장은 2일 신년사에서 "새해 핵심 키워드 '재무적 성과 창출'을 위해 사업 구조조정을 가속화하고 대차대조표(재정)를 건전화하겠다"고 밝혔다.

권 회장은 "지난해 우리는 그룹 구조조정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비핵심 사업과 자산을 중심으로 구조조정을 추진했지만 아직 많은 과제가 남아 있다"며 "올해에는 우리 그룹의 국내외 구석구석까지 꼼꼼히 점검해 현재 또는 미래의 수익창출에 기여하지 못하는 사업에 대해서는 구조 재편을 포함한 근원적인 대책을 강구해 나가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재고자산 등 운전자본 감축을 통해 투하자본 효율화를 적극 추진해야 할 것이며, 부외(簿外)자산 등 그동안 관리가 소홀했던 영역에서도 낭비가 발생되지 않도록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해 3월 권 회장 취임 이후 포스코특수강, 포스화인 등의 매각작업을 진행했으며 올해에도 포스코 우루과이, 광양LNG터미털 지분 매각 등 구조조정을 지속할 전망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