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구글, 한국 중소기업 두고 페북과 한판승 벌인다

머니투데이
  • 최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1.13 15:2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무료 검색광고 서비스로 국내 중기업 해외직접판매 지원 "검색광고 매달 10억명에 1조회 이상 노출"

존 리 구글코리아 대표
존 리 구글코리아 대표
구글이 검색광고를 통해 한국 중소기업의 글로벌 직접 판매를 지원한다. 이는 페이스북이 최근 페이스북 이용자 정보를 이용한 맞춤형 광고 영업을 강화하는 데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존 리 구글코리아 대표는 13일 서울 역삼동 구글코리아 사무실에서 열린 '한국 중소기업, 구글과 함께 세계로' 기자간담회에서 "한국 경제에서 중소기업은 대단히 중요한 부분"이라며 "한국의 중소기업도 강남스타일처럼 전 세계적으로 성공할 수 있도록 구글이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한국 소비자의 해외 직접 구매(직구) 규모는 2조원을 넘어섰으며, 해외 소비자가 국내 쇼핑몰에서 한국 제품을 구매하는 '역직구'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13년 해외 소비자의 역직구 규모는 3700억원 규모로 추산된다. 최근 들어서는 한국 중소기업은 해외 직판에도 관심을 보이며 시장 진출에 나서고 있다.

존 리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한국의 문화와 음식, 패션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북미 지역에서는 한국 음식에 대한 검색이 많고, 중국에서는 한국 관광에 대한 관심이 높다는 지역적 특징도 있다"고 말했다. 실제 일본에서 아동복 관련 검색어 상위 5위 중 2개가 한국 아동복과 관련된 정도.

이어 그는 "한국 중소기업이 해외 직접 판매를 늘리기 위해서는 각국의 트렌드를 분석해 효과적인 광고 집행과 마케팅이 필요하다"며 "구글의 검색광고 상품과 여러 광고 분석 도구를 이용하면 효과적인 광고 집행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신정인 구글코리아 중소광고주 지원팀장은 "구글의 검색광고 구글 에드워즈는 전 세계 이용자의 90% 이상에 도달되고 매달 10억명의 사용자에게 1조회 이상 노출되는 광고상품"이라며 "누구나 손쉽게 할 수 있고, 최적의 타게팅 광고를 통해 효율적인 광고집행이 가능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이를 이용하면 해외 시장에 맞춤형 광고전략을 구사해 한국에서도 해외 판매를 늘려갈 수 있다는 것이다.

특히 구글 검색광고를 이용하는 중소기업은 구글 마이비즈니스나 구글 애널리틱스 등을 무료로 제공받아 검색광고를 효과적인 집행 할 수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구글의 검색광고를 이용한 해외직판을 통해 매출을 향상시킨 사례들도 함께 발표됐다.

맞춤형 휴대폰 케이스 제작 중소기업 디자인메이커의 손종수 대표는 "구글의 검색 트렌드를 이용해 시장에 맞는 상품을 기획해 직접 판매에 큰 성과를 거뒀다"며 "세계 각지를 떠도는 러버덕 케이스를 이용한 광고를 시간이 지역에 맞춰 광고를 집행한 결과 러버덕 케이스 판매량이 200% 이상 증가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페이스북 광고는 세밀한 타게팅이 가능한 데 비해 구글은 키워드만으로도 광고 집행이 가능하다는 특징이 있다"며 "어느 것이 우월하다 이야기할 수는 없지만 자기의 상품 성격에 맞는 광고를 잘 활용하면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에 외국인 대상 어학원을 운영하는 베스트프렌드도 구글 광고를 통해 글로벌 회원수가 5배 이상 급증하며 10만명을 돌파했다. 노종민 베스트프렌드 대표는 "구글 애드워즈는 한국어를 지원할 뿐 아니라 지역과 예산, PC와 모바일 환경 등에 맞춘 최적의 광고집행을 결정할 수 있다"며 "정확한 성과 확인을 통한 예산 집행이 가능해 한국에 있는 중소기업이 세계를 상대로 사업을 진행하는 데에는 최선의 선택일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내년엔 경기 회복된다"…반도체·유통·화학 살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