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野 "국민이 문제 일으키는 청와대 밤낮으로 걱정" 총공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1.14 14: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靑, 인적쇄신해야…與, 특검 수용해야"
잇단 화재사고 계기로 안전이슈 강조

(서울=뉴스1) 김현 기자,박상휘 기자 =
우윤근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5.1.14/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우윤근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가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15.1.14/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새정치민주연합은 14일 박근혜 대통령의 신년기자회견에 대한 비판을 이어가면서 '정윤회 비선실세' 의혹에 대한 특검 공세를 강화했다.

새정치연합은 또 잇단 화재사고를 계기로 정부의 규제완화에 대한 정책방향 전환을 거듭 요구하면서 대여(對與) 공세의 전선을 확대했다.

우윤근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국민의 기대를 저버린 대통령의 마이웨이 기자회견에 국민은 '책임의 부재', '공감의 부재', '희망의 부재'만을 확인했을 뿐”이라며 "정윤회게이트, 비선실세 국정농단 사건에 대한 대통령의 진정성 없는 사과, 그리고 의혹의 핵심인 문고리 권력 3인방에 대한 무한신뢰는 국민을 절망감에 빠져들게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우 원내대표는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수첩 메모 파문을 거론, "밤낮으로 국민의 어려운 민생을 걱정하고 해결해야 할 청와대가 거꾸로 문제를 일으키고 의혹을 증폭시켜서 국민이 청와대를 밤낮으로 걱정해야 할 지경"이라며 전면적인 인적쇄신을 촉구하는 한편, "국회는 특검을 의결해서 국민적 의혹을 신속하게 해결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석현 비대위원은 "국정농단 사건 책임을 청와대가 여당에 전가하자는 것인가. 일개 행정관이 배후에 김무성 유승민이 있다면 검찰수사 결과를 빈대떡 뒤집듯 뒤집었는데 발언이 사실이라면 그 행정관의 배후는 또 누구냐"고 비판했다.

인재근 비대위원은 "이번 기자회견으로 불통의 근원이 십상시도 아니고 문고리도 아닌 대통령 자신이었음이 드러났다. 이제 청와대에 대한 어떤 기대도 어려워졌다"고 혹평했다. 그는 새누리당을 향해 "민정수석의 항명도 항명이 아니라고 한 대통령께서 설마 새누리당의 독자적인 목소리를 항명이라고 하겠느냐. 새누리당이 청와대가 포기한 정치, 민심을 반영한 정치를 시작해 달라"고 촉구했다.

원혜영 비대위원 역시 "2014년 신년연설과 달라진 것은 대통령의 의상뿐이었다. 대통령이 '경제활성화복'이라고 이름 붙인 빨간 자켓은 국민들의 눈에 그저 '국정의 적신호'로만 보일뿐"이라며 "제왕적 대통령제의 필연적 귀결인 무책임과 독선의 정치를 극복하기 위해 조속한 개헌 논의가 불가피함을 다시 한번 깨닫게 해 준 연설"이라고 꼬집었다.

새정치연합은 128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의정부 아파트 화재 사고 이후 전날 연이어 발생한 양주와 남양주 아파트 화재 사고의 원인으로 '무분별한 규제완화'를 꼽으며 '안전' 이슈를 재점화시키는 등 정부 정책의 전환을 요구했다.

우 원내대표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보다 우선하는 가치는 없다. 지난해 세월호 참사도, 엊그제 의정부 참사도 그 배경에는 이명박 정부에서 시작된 무분별한 규제완화 조치가 자리 잡고 있는데도 박근혜정부는 규제완화만을 강조하고 있다"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대한 근본적인 인식 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문희상 비상대책위원장은 "경제는 심리이고, 그런 심리의 대전제는 신뢰다. 실패한 경제기조를 반복만 하고 있는 정부의 신뢰를 보낼 국민은 없다"면서 "정부에게 노동시장 구조개혁의 기조 대전환을 촉구한다. 지금은 가계소득을 안정적으로 보장해줘야 한다"고 비정규직 차별해소를 요구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바이든 美대통령, 삼성부터 가는데 이재용은 '재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