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조민아 베이커리 유기농 인증 無…'유기농' 표현 삭제 조치

머니투데이
  • 이해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1.14 16: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조민아(왼쪽)와 고가 양갱 논란을 부른 양갱(위), 조민아 블로그 캡처/ 사진=조민아 SNS, 조민아 블로그
조민아(왼쪽)와 고가 양갱 논란을 부른 양갱(위), 조민아 블로그 캡처/ 사진=조민아 SNS, 조민아 블로그
최근 고가 제품가격 논란이 인 '우주여신 조민아 베이커리'(조민아 베이커리)가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블로그에 기재된 '유기농' 표기 문구를 삭제하라는 시정 조치를 받았다.

14일 농식품부 산하기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농관원)에 따르면 조민아 베이커리는 지난 13일 농관원 현장조사 결과 그동안 유기농 인증 없이 블로그에 '유기농' 문구를 표기해온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농관원은 현장에서 구두로 조민아에 블로그의 모든 '유기농' 표기를 삭제하라는 시정 조치를 내렸다. 식품법상 식품의 유기농 인증 표시는 농관원으로부터 품질검사를 받아야 사용할 수 있다.

한편 조민아는 14일 '우주여신 조민아 베이커리 블로그'의 모든 작성글을 삭제했다.

이와 관련 조민아는 이날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실제로 와서 직접 보고 먹어보지도 않고 진위 여부 파악없이 마치 사실처럼 써놓은 기사들, 그리고 입에 담기도 힘든 온갖 악성댓글로 더이상 소중한 내 공간이 아니게 된 공간들"이라고 심경을 밝혔다.

앞서 조민아 베이커리는 블로그에 네일아트를 하고 위생모를 착용하지 않은 사진, 오븐쟁반 빵 옆에 500원짜리 동전이 놓인 사진, 고가의 양갱 가격, 팬들에게 아르바이트 도움을 요청하는 글 등이 게시돼 논란이 된 바 있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유기농' 표기를 하려면 농산물관리원에서 인증을 받아야 하지만 이효리는 인증을 받지 않았기 때문






'유기농'이라는 문구를 사용한 점에 대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유기농' 표기를 하려면 농산물관리원에서 인증을 받아야 하지만 이효리는 인증을 받지 않았기 때문.



'유기농' 표기를 삭ㅈ


걸그룹 쥬얼리 출신의 조민아가 운영하는 '우주여신 조민아 베이커리'가 농림식품부로부터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 팔아 10억 남긴 다주택자 세금 4억 덜 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