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역삼동 르네상스호텔 37층 복합시설로 재건축

머니투데이
  • 박성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3.13 18:2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르네상스호텔 재건축 조감도./자료=삼부토건
르네상스호텔 재건축 조감도./자료=삼부토건
삼부토건은 서울 역삼동 르네상스호텔 재건축을 위한 세부개발계획이 이달 11일 서울시 도시·건축위원회를 통과했다고 13일 밝혔다.

건축계획안은 대지면적 1만8489㎡에 높이 159m, 37층 건물 2개동을 신축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용적률 880%를 적용해 총 연면적 23만6615㎡에 호텔과 업무, 판매문화 및 컨벤션 시설을 갖춘 업무복합시설로 구성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지난 11일 심의에서 이 같은 개발안을 원칙적으로 수정 가결했으나 재건축 건물에 대한 '관광호텔 건립 특별법'에 따라 용적률 인센티브를 부여할 수 있는지 여부에 대해 최종적으로 법제처 유권해석을 받겠다는 입장이다.

개발계획안이 서울시 심의를 통과하면서 현재 추진중인 르네상스호텔 매각 작업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삼부토건은 그동안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공개입찰 매각을 추진해 왔다.

삼부토건 관계자는 "서울시의 이번 세부개발계획 결정안 심의 통과로 인허가 리스크가 해결되고 금융비용 부담을 덜 수 있게 돼 매각에 긍정적 요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