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임창정, 스캔들난 임은경과 사진…"500만 들면 들이대야지"

머니투데이
  • 양승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3.26 14:5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제공=임창정 인스타그램
/사진제공=임창정 인스타그램
배우 임창정이 영화 '치외법권' 촬영 현장에서 최근 스캔들이 난 임은경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임창정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치외법권' 임은경 마지막 촬영현장. 간신히 도둑 촬영만 허락하네요. 나랑 스캔들 났었는데. 가까이하기엔 너무 먼 여배우. 진짜로 한 번 들이대 보고 싶을 만큼 예쁘다. '치외법권' 500만 들면 들이대야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임은경이 환자복을 입고 있는 한 여성과 포옹을 한 채 포즈를 취하고 있으며, 임창정은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지난 2월 임창정과 임은경은 11살 차이를 극복하고 열애중이라는 스캔들 보도가 났다. 두 사람은 "같은 영화에 출연 중일뿐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임창정은 자신의 팬카페에 "축하한다고 여론몰이해라. 진짜인 척 하자"며 재치있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임창정이 주연을 맡고 임은경이 조연으로 출연한 영화 '치외법권'은 8월 개봉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