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기아차, K9·신형 K5 앞세워 중국 '세단' 시장 공략

머니투데이
  • 상하이(중국)=박상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4.20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5상하이모터쇼]기아차, K9 공식 출시 및 '1호차' 전달식…신형 K5, 중국서 하반기 출시 예정

기아자동차가 20일 상하이모터쇼에서 공개한  K9./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20일 상하이모터쇼에서 공개한 K9./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20일 중국 상하이엑스포센터에서 열린 '2015 상하이 모터쇼' 언론공개행사에서 중대형 세단 K9을 공식 출시했다. 또 신형 K5를 중국에서 처음 공개했다.

기아차는 이날 중국 K9 1호차 주인공으로 쟝난춘 중국 디지털미디어 업체 '포커스 미디어'의 대표를 선정해 차량을 전달했다.

기아차 K9은 중국 시장에서 처음 출시하는 프리미엄 대형 세단으로, 기아차는 중국 최고 수준의 보증기간을 제공한다.

기아자동차가 20일 상하이모터쇼에서 공개한 신형 K5. /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20일 상하이모터쇼에서 공개한 신형 K5. /사진제공=기아자동차
'신형 K5'은 하반기 공식 출시에 앞서 예비 소비자들의 이목을 이끌었다.

기아차 중국 합작법인인 둥펑위에다기아의 소남영 총경리(부사장)은 "K9은 기아차의 최신 기술이 집약된 프리미엄 대형 세단으로 중국 대형차 시장에서 새 바람을 일으킬 것"이라며 "신형 K5는 스포티한 감성에 고급스러움과 역동적 이미지를 더한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의 성장세가 이어진다면 올해 중국 내 판매 목표량이 74만5000대 달성이 무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아차는 이번 모터쇼에서 2475㎡의 전시 공간을 마련해 K9과 신형 K5를 비롯해 △K시리즈·슈마(K3쿱)·KX3 등 양산차와 △K5 하이브리드·쏘울 전기차 등 친환경차량 등 총 27대의 차량을 전시한다.

이와 함께 △파워트레인 존에는 3.8 GDi(직분사) 엔진 △브랜드컬렉션 존에는 기아 스포티지 자전거와 카드 지갑, 사무 용품 등 기아차를 모티브로 제작한 다양한 상품을 전시한다.

△UVO 존에서는 차량 무선인터넷 서비스 유보(UVO) 2.0을 중국 최초로 공개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든 '땡큐'의 이면…"잘못하면 日처럼" 경고등 켜진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