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IoT혁신, 세계 가전시장 게임의 룰 바꿀 것"

머니투데이
  • 몰타=임동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4.26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하이테커 IFA 사장 인터뷰.."한국 SK텔레콤, 올해 첫 참가"

옌스 하이테커 IFA 사장이 한국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다.
옌스 하이테커 IFA 사장이 한국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다.
“사물인터넷(IoT) 혁신이 앞으로 세계 가전시장 게임의 법칙을 바꿀 것이다."

옌스 하이테커 IFA(세계가전박람회) 사장은 지난 25일(현지시간) 몰타에서 열린 ‘IFA 글로벌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한국 언론과 갖은 인터뷰에서 "IFA에 참여하는 모든 기업들이 IoT 관련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하이테커 사장은 “과거 IoT 기술을 논의하는데 그쳤다면 올해 IFA에선 소비자들이 직접 구매할 수 있는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게 될 것"이라며 “가전 뿐만 아니라 자동차 스마트폰 스마트워치 등 모바일 기기가 서로 연결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국 이동통신사업자인 SK텔레콤과 중국 모바일 업체인 ZTE가 올해 IFA에 처음으로 참가한다는 사실도 공개했다. 그는 "한국기업들은 IFA의 주요 참가자로, 참가 업체 수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올해는 SK텔레콤의 참가가 특히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국의 KT, LGU+의 참가 여부에 대해서는 함구했다.

삼성전자에 대해 하이테커 사장은 "매년 9월 열리는 IFA에서 갤럭시 노트 시리즈를 발표해 온 관례대로 삼성이 올해 행사에서 다음번 노트 모델을 선보일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최근 뜨거운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드론'에 대해 그는 "한국 드론 업체도 참여할 것"이라며 "지난해는 단 1개의 드론 업체가 참여했는데 올해는 그 숫자가 급격히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밖에 중국 업체들의 동향에 대해 하이테커 사장은 "올해 IFA에서 더 많은 중국 업체들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며 "그들은 시장의 새로운 신호(Sign)를 제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