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외교부 "네팔서 한국인 관광객 현지인에 폭행당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5.07 21: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황라현 기자 =
지진으로 건물이 붕괴된 네팔 랄릿푸르(Lalitpur)의 참혹한 모습.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지진으로 건물이 붕괴된 네팔 랄릿푸르(Lalitpur)의 참혹한 모습.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대규모 지진 피해를 입은 네팔에서 히말라야를 오르던 한국인 관광객이 현지인에게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는 7일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를 통해 "히말라야 트래킹을 하는 우리 국민이 포터(porter)로부터 구타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포터는 트래킹을 즐기는 관광객들을 위해 짐을 대신 나르고 보수를 받는 현지인들을 말한다.

이어 외교부는 "현재 네팔 지진으로 인해 치안 공백이 우려됨에 따라 네팔 방문 시 현지인들을 자극하지 않는 등 특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 "지난달 25일 네팔에 발생한 7.8 규도의 강진 이후 140차례 이상의 여진(4도 이상 기준)이 발생했다"며 "여진으로 인한 산사태가 일어날 수 있으니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