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고양 다이노스, 초반 대량실점..화성에 6점차 패배

스타뉴스
  • 국재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5.09 14: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고양 다이노스, 초반 대량실점..화성에 6점차 패배
고양 다이노스가 8일 경기도 화성에서 열린 화성 히어로즈와의 퓨처스리그 경기에서 선발 김성계가 무너지는 바람에 5-11로 역전패했다.

퓨처스 중부리그 선두 화성에 전날 반 게임차까지 추격한 고양은 8일 패배로 격차는 1경기 반 차이로 벌어졌다. 시즌성적은 12승 4무 12패가 됐다.

고양은 1회초를 시작하자마자 김준완, 박으뜸의 연속 볼넷과 강민국의 희생번트로 1사 2, 3루 찬스를 만든 뒤 조평호의 희생 플라이로 선취점을 뽑았다. 계속된 2사 3루에서 윤대영의 3루 땅볼 때 화성 3루수의 실책으로 주자 박으뜸이 홈을 밟아 2-0으로 달아났다.

그러나 선발 김성계가 1회 1실점에 이어 2회 들어 연속 2안타를 맞은 뒤 후속타자의 번트를 처리하면서 야수선택으로 무사 만루 위기를 내줘 위기를 자초했고, 내야 땅볼로 2-2 동점을 허용했다. 또한 이어진 1사 만루에서는 밀어내기 볼넷을 허용, 2-3 역전을 내줬다. 김성계는 이어 화성 홍성갑에게 2타점 좌전 안타를 맞아 스코어는 2-5가 됐다. 고양은 3회에도 2루타 한 개를 포함, 2안타를 맞고 추가점을 내줬다.

그리고 2-7로 뒤진 7회말 네 번째 투수로 등판한 홍성용은 화성 스나이더에게 3점 홈런을 맞아 스코어는 2-10이 됐다.

고양은 8회초 무사 만루 찬스를 잡고 윤병호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1점을 만회한 뒤 계속된 만루 찬스에서 강민국의 희생 플라이로 다시 한 점을 보태 4-10을 만들었다. 이어 8회말 1점을 내줘 4-11로 뒤진 9회초 마지막 공격에서 윤병호의 적시타로 1점을 뽑아 점수는 5-11이 됐다.

선발 김성계는 3 ⅓ 이닝 8피안타 3볼넷 6실점으로 패전 투수가 됐다. 김성계는 최고 146km의 빠른 공과 커브, 슬라이더, 포크볼 등 다양한 변화구를 던졌으나 제구불안이 발목을 잡았다.

고양은 이날 등판한 5명의 투수(김성계-박민석-박진우-홍성용-이혜천)중 박진우를 제외한 네 명이 실점하며 어려운 경기를 했다.

한편, 고양은 9일 오후 1시 같은 장소에서 화성과 시즌 7차전을 치른다. 고양은 윤강민을, 화성은 김해수를 각각 선발로 등판시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