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하림, 미국 계열사에 219억 채무보증 결정

머니투데이
  • 최동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5.22 17: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하림 (3,350원 상승20 -0.6%)은 미국의 계열회사(HARIM USA)에 218억5600만원 규모의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채무보증금액은 하림의 자기자본대비 10.79%고 채무보증기간은 2017년 5월22일까지다. 하림의 채무보증잔액은 총 1105억6339만원 규모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쿠팡 덕평물류센터 참사, 'ESG 평가' 경고했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