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종걸 "황교안 폭풍전야…오후까지 자료제출 요구"(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6.08 11: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정부, 총리 청문회 앞두고 국민 눈속이기해"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박소영 기자 =
이종걸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가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2015.6.8/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이종걸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가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2015.6.8/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이종걸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는 8일 황교안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 자료 제출 미흡을 지적하며 "정부는 국무총리 청문회를 앞두고 국민 눈속이기를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지금까지는 힘 있는 검찰만이 자료제출 거부 부서였는데 이제는 전 정부가 메르스가 확산되듯 모두 자료제출을 거부하고 있다. 정부가 메르스를 배워서는 안 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정부가) 국회의 정당한 자료 제출 요구를 방해하는 것이 정도를 지나쳤다. 현직 장관이란 이유로 다른 부처도 눈치를 본다"며 "청문회에서 적격성 심사를 하기 위해 여당도 도와야 청문회가 제대로 진행될 수 있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 뒤 기자들과 만나 "오전에 인사청문회를 하되 의사진행 발언은 2명 정도만 하겠다"면서 "오늘 오후까지 자료제출을 요구하고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에 자료제출을 압박해 오후 4시까지 제출해 달라고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자료제출이 안 되면 내일 보이콧을 할 수도 있냐'는 질문에 "그럴 수도 있다. 오늘이 폭풍전야라 보시면 된다"고 가능성을 열어놨다.

이 원내대표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문제와 관련해서는 "(국정) 최고 책임자가 야당에, 언론에, 지방자치단체장에 책임을 떠넘기면 리더십도 무너진다. '제가 책임지겠다'고 말할 때"라며 "지금 필요한 것은 무한한 책임감"이라고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전날(7일) 메르스 확산으로 피해를 본 경기 평택을 다녀온 것을 언급, "평택은 자택격리와 능동격리가 대부분으로 가장 대표적인 (피해를 본) 시(市)조차 격리가 제대로 되지 않아 큰일"이라며 "모든 시에 국가예산을 총동원해 시설격리, 생계비 지원을 해야 확산을 막을 수 있다"고 제언했다.

또한 그는 "메르스가 퍼지는 걸 막는 게 민생경제 살리기"라며 "국민 과민반응으로 인한 경제활동 위축을 걱정하는 건 국민에게 책임을 떠넘기는 것"이라고 정부의 역할을 촉구했다.

아울러 "새정치연합은 초당적으로 협력해 (메르스 확산을) 막아내겠다"며 "언제나 국민이 먼저다. 민생경제를 책임지는 것도 소홀히 하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개미 사로잡은 액티브ETF, 8개 종목에 3000억 몰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