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용환 前 한국 월드컵 대표, 위암 투병 끝 별세

스타뉴스
  • 전상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6.09 09:4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정용환 이사의 별세 소식을 전한 대한축구협회. /사진=대한축구협회 홈페이지
정용환 이사의 별세 소식을 전한 대한축구협회. /사진=대한축구협회 홈페이지
월드컵에서 태극마크를 달고 그라운드를 누빈 정용환 부산축구협회 기술이사가 위암 투병 끝에 55세 나이로 별세했다.

대한축구협회(KFA)는 8일 전 한국 대표 수비수 정용환 이사가 지난 7일 별세했다고 밝혔다.

정용환 이사는 한국 대표로서 지난 1983년부터 1993년까지 약 11년 동안 A매치 85경기에 출전해 3골을 넣은 수비수다. 지난 1986년 멕시코월드컵과 1990 이탈리아월드컵 등 여러 국제무대에 참가할 정도로 기량을 인정받았다.

프로에서도 부산 대우 로얄즈(현 부산 아이파크) 소속으로 총 168경기에 출전해 9골 4도움으로 맹활약했다. 지난 1991년에는 K리그 MVP로 선정된 바 있다.

정용환 이사는 은퇴 후 자신의 이름을 딴 축구교실을 운영하며 꿈나무 육성에 힘썼다. 하지만 지난해 5월 위암 판정을 받았고 투병 생활을 하다 결국 별세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