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남경필 지사, 메르스 검사 현장 방문…직원 격려

머니투데이
  • 수원=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6.17 18: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오랜 검사로 직원 지친 것 같다. 건강관리 신경 써달라”

남경필 지사, 메르스 검사 현장 방문…직원 격려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7일 오후 수원시 파장천로에 위치한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을 찾아 메르스 바이러스 검사로 고생하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남경필 지사는 이날 박포현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바이러스팀장과 함께 바이러스 검사가 이뤄지는 생물안전3등급실험실을 방문, 모니터를 통해 검사과정을 지켜보며 직원들의 애로사항은 없는지, 검사가 어떻게 이뤄지는지 등을 확인했다.

남 지사는 다른 지자체에 비해 인력이 부족하고, 실험실 공간이 좁다는 박 팀장의 건의에 대해 “당장에 인력이나 공간을 늘릴 수는 없지만 노력하겠다”고 말한 후 “오랜 검사로 직원들이 지친 것 같다. 직원 건강관리 등에 신경을 써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남 지사는 “평택에서 블루베리와 체리가 잘 익었는데 평택산이라는 이유로 주문이 없다고 한다”며 “메르스 때문에 같이 고생하시는 보건환경연구원 직원분을 위해 평택산 농산물을 선물로 드리려고 한다. 내일 도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5월 31일부터 15명이 3교대로 24시간 메르스 확진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17일 오후 2시 현재 538건의 검사를 진행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그룹 미래 달렸다…총수들이 직접 챙기는 '에너지 화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