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핀란드 재무 "향후 협상, 그리스에 달렸다"

머니투데이
  • 주명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7.06 17:2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알렉산더 스텁 핀란드 재무장관이 그리스 국민투표 결과 이후 상황은 그리스의 행동에 달렸다고 주장했다.

스텁 재무장관은 6일(현지시간)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이번 국민투표 결과가 실제로 어떤 의미인지 해석하는 일은 그리스 정부에 달렸다"며 "그리스의 2차 구제금융은 이미 종료됐으며 다시 재개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가까운 미래는 그리스에게 매우 힘든 나날이 될 것"이라며 "어떤 상황이 펼쳐지든지 그리스는 광범위한 개혁을 필요로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스텁 장관은 또 "협상은 그리스 정부 스스로가 그리스 공공경제 안정화 및 부채 지속성을 위한 구조개혁 이행에 협력하려는 의지를 보일 때만 재개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