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분천역은 '한 여름의 크리스마스'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7.16 17: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7월 18일부터 한 달간 여름 산타마을 개장…산타 쉼터, 레일 썰매 등 선보여

경북 봉화의 분쳔역 /사진제공=코레일
경북 봉화의 분쳔역 /사진제공=코레일
경북 봉화의 분천역이 '한 여름의 산타마을'로 변신한다.

코레일은 오는 18일부터 8월16일까지 한 달간 분천역에 한 여름의 크리스마스 정취를 맛보며 휴가를 즐길 수 있는 여름 산타마을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여름 산타마을은 지난 겨울 10만명이 방문한 분천역 산타마을을 여름철에 어울리게 꾸미고 즐길 거리를 더했다.

먼저 객차를 개조해 만든 산타 쉼터를 선보인다. 백두대간협곡열차 V-트레인 모형으로 랩핑한 산타 쉼터는 내부가 산타 이미지의 트릭아트로 꾸며져 포토존으로 인기를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쉼터의 얼음방은 한 여름에도 추위를 느낄 수 있을 만큼 시원하다.

산타쉼터 앞에는 약 80m 길이의 레일바이크가 들어서고, 겨울철 눈썰매로 인기를 모았던 경사로에는 새롭게 레일썰매를 운영한다.

또한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를 연상시키는 '분천 사진관'도 새로 선보인다. 70~80년대를 연상케 꾸며 아련하고 특별한 추억을 선사한다. 사진사가 직접 사진을 찍어주는 깜짝 이벤트도 펼쳐진다.

피서철을 맞아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소형 보트장과 산타 텐트촌도 들어선다. 이외에도 인견 염색, 벽화 꾸미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 코너도 운영된다.

여름 산타마을 개장과 함께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분천역의 소원 우체통에 소망과 사연을 담은 엽서를 산타에게 보내는 '산타에게 보내는 편지' 이벤트, '내일로' 고객들을 위한 산타 트래킹과 인증샷 이벤트 등이 열린다. 8월 8일과 15일에는 중부내륙순환열차 O-트레인과 분천역에서 요들송 공연이 펼쳐진다. 스위스 민속 악기연주 및 전통 포크댄스를 공연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