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SK하이닉스, 6분기 연속 '분기영업이익 1조원' 이상 달성

머니투데이
  • 이미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7.23 08:4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상보)매출액 4.6조, 영업익 1.3조 달성…고용량 고성능 D램 생산 비중 늘릴 계획

SK하이닉스, 6분기 연속 '분기영업이익 1조원' 이상 달성
SK하이닉스 (83,700원 상승1500 1.8%)가 2015년 2분기에 매출액 4조6390억원, 영업이익 1조3750억 (영업이익률 30%)을 기록, 6분기 연속 매출 1조원을 넘겼다.

2분기 매출은 전 분기 대비 약 4%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약 13%로 감소했다. 이는 PC 수요 둔화 등으로 인한 수요 감소가 가장 큰 원인이다. 그러나 서버 및 모바일 중심의 견조한 수요에 따라 매출 및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에 비해선 각각 18%와 27% 증가했다. 순이익은 법인세 비용들을 반영해 1조1080억원을 기록했다.

PC 수요 둔화 등으로 전 분기 대비 2분기 매출은 4% 감소한 4조6390억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은 13% 감소해 1조 3750억 원을 기록했다. 그러나 서버 및 모바일 중심의 견조한 수요에 따라 매출 및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8%, 27% 증가했다. 순이익은 법인세 비용 등을 반영해 1조1080억 원을 기록했다. D램 및 낸드플래시 출하량은 전 분기 대비 각각 4%, 8% 증가했으며, 평균판매가격은 각각 8%, 6% 하락했다.

SK하이닉스의 주력 상품인 D램 및 낸드플래시 출하량은 전 분기 대비 각각 4%, 8% 증가했으며, 평균판매가격은 각각 8%, 6% 하락했다. SK하이닉스는 향후 D램 시장과 관련해 고용량·고성능 DDR4 기반의 서버 및 모바일 중심 수요가 증가해 우호적인 시장환경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따라 D램의 경우 수요가 증가하는 DDR4 및 LPDDR4 D램의 생산을 당초 계획보다 증가시키고 DDR3의 생산은 축소한다는 계획이다.

낸드플래시의 경우 2분기부터 출하한 10나노급 TLC 제품의 생산 비중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며, 3분기 내로 3D 2세대(36단) 제품의 개발을 완료하고 소규모 생산 준비를 갖춘다는 계획이다. 곧이어, TLC 기반의 3세대(48단) 제품도 연내 개발을 완료해 SSD 포함 솔루션 제품 전반으로의 적용 확대를 준비하는 등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성장하는 3D 수요에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SK하이닉스는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과 급변하는 시장환경 속에서도 메모리 산업의 성장을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질적 성장을 위한 본원적 경쟁력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