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염경엽 감독, "스나이더 호수비 덕분에 흐름 지켜"

스타뉴스
  • 목동=전상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7.28 22: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넥센 염경엽 감독. /사진=뉴스1
넥센 염경엽 감독. /사진=뉴스1
"밴헤켄 에이스다운 피칭 보여줘"

넥센은 28일 오후 6시 30분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kt wiz와의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홈경기서 밴헤켄의 역투와 홈런 3방을 앞세워 8-4 승리를 거뒀다.

경기 후 염경엽 감독은 "오늘 선발 밴헤켄이 에이스다운 피칭을 했다. 윤석민의 홈런으로 승기를 잡았는데, 흐름이 넘어갈 수 있는 상황에서 스나이더의 호수비 덕분에 흐름을 지킬 수 있었다. 선수들 수고 많았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날 넥센은 0-0 동점을 이루던 2회 무사 2루 상황에서 윤석민이 우측 담장을 넘기는 비거리 110m 2점 홈런을 터트리며 승부의 균형을 무너트렸다. 이후 2회 2점을 더 추가하며 4-0으로 점수차를 벌렸다.

4-1로 앞선 5회 수비 상황에서는 kt 선두 장성우의 우측으로 쭉 뻗어나가는 홈런성 타구를 스나이더가 펄쩍 뛰어 잡아내며 리드를 유지했다. 염경엽 감독은 스나이더의 호수비를 승부처로 본 셈이다.

한편 넥센은 이날 kt를 제압하며 26일 SK전 14-4 승리에 이어 2연승을 달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런 사람들은 삼성전자 주식 사지마라…5가지 유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