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네이버-핀콘, 모바일 RPG '엔젤스톤' 정식 서비스 시작

머니투데이
  • 서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7.30 16: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네이버-핀콘, 모바일 RPG '엔젤스톤' 정식 서비스 시작
네이버 (290,500원 상승6000 -2.0%)(대표이사 김상헌)와 핀콘(대표 유충길)은 '위드 네이버'(with NAVER) 프로젝트의 세 번째 RPG(역할수행게임) '엔젤스톤 with NAVER'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엔젤스톤은 30일부터 해외시장 동시 서비스를 시작한다. 국내에서는 위드 네이버 프로젝트로, 태국과 대만, 인도네시아, 홍콩, 마카오 등에서는 라인과 협력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엔젤스톤은 안드로이드, iOS 버전뿐 아니라 페이스북 웹에서의 게임 플레이도 지원, 모바일뿐 아니라 PC에서도 즐길 수 있다. 엔젤스톤은 지난달 진행한 해외 CBT(비공개 시범 테스트)와 지난 10~13일 국내에서 열린 사전 테스트를 통해 국내외 게이머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엔젤스톤만의 독특한 게임 캐릭터와 차별화된 전투 시스템도 개발 초기부터 주목을 끌었다. 캐릭터별로 동일한 기술만 사용하게 되는 일반적인 RPG와 달리 게임 내에서 획득한 엔젤스톤을 게이머가 자유롭게 조합해 총 42개의 다양한 기술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차별화된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

네이버와 핀콘은 엔젤스톤의 정식 출시를 맞아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 10, 20, 30레벨 달성
시, 모든 게이머들에게 게임 캐시인 캐럿을 지급한다. 추첨을 통해 최신 아이폰6S도 증정한다.

친구에게 엔젤스톤을 추천하거나 홈페이지에서 엔젤스톤의 네 가지 매력포인트 중 하나를 선택하고 댓글을 남긴 이용자들에게는 추가로 캐럿을 증정한다.

유충길 핀콘 대표는 "엔젤스톤은 일반적으로 한국 유저들끼리만 즐기는 기존의 RPG와 달리, 글로벌 유저들과 함께 협력하고 경쟁할 수 있는 진정한 차세대 온라인 RPG를 목표로 한다"며 "엔젤스톤을 통해 전 세계인들이 함께 즐기며 우정도 쌓는 좋은 기회와 경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엔젤스톤은 해외에서도 적극적으로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태국과 인도네시아에서는 엔젤스톤 시네마틱 영상을 공개하는 등 이용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