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인천 전자랜드, 9일부터 선수들과 함께 하는 유소년 캠프 진행

스타뉴스
  • 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8.08 11:5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자랜드가 '유소년 캠프'를 진행한다. /사진=인천 전자랜드 제공
전자랜드가 '유소년 캠프'를 진행한다. /사진=인천 전자랜드 제공
인천 전자랜드가 9일부터 선수들과 함께 하는 유소년 캠프를 진행한다. 유도훈 감독 및 선수단이 참가하는 가운데 전자랜드 선수단 숙소에서 입소식을 갖고 7박 8일 간 훈련에 돌입한다.

가전 양판점 전자랜드 프라이스킹과 구단이 함께 마련한 이번 농구캠프는 7월 중순부터 전국 매장과 온라인을 통해 참가신청을 받았으며, 최종 10명의 유망주를 선발했다.

이번 캠프는 전직 프로선수 조성훈(전자랜드 유소년 농구단) 감독이 직접 지도하며 8일 간 프로 선수들과 함께 숙식을 한다. 캠프 기간 인천 나은 병원 검진을 통한 키즈 검사(성장 체크), 프로 아마 최강전 경기 관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된다.

또한 유도훈 감독은 물론 이현호, 정영삼, 함준후가 직접 농구캠프에 참여해 유소년 유망주를 지도하며 전자랜드 팀 훈련을 배워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캠프 마지막 날에는 최우수선수를 뽑아 시상하며, 친필 사인볼과 유니폼, 농구화 등 기념품을 선물하며 즐거운 마무리를 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구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엘리펀츠 농구단과 함께 유소년들에게 스포츠의 즐거움과 체력 증진의 기회를 마련하여 영재 육성과 저변 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