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KIA 김기태 감독 "김주찬, 완벽하진 않지만 좋아졌다"

스타뉴스
  • 잠실=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9.10 17:3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김주찬.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김주찬.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KIA 타이거즈 김기태 감독이 부상에서 돌아온 김주찬의 몸 상태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김기태 감독은 1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 앞서 김주찬에 대해서 "몸이 완벽하진 않은데 나쁜 건 아니다. 많이 좋아졌다"고 말했다.

김주찬은 올 시즌 부상으로 어려움을 겪었다. 좌측 햄스트링 부상으로 1군에서 말소된 바 있는 김주찬은 지난달 7일 우측 햄스트링 부상으로 또 한 번 1군에서 말소됐다. 이후 일본으로 건너가 치료를 받고 지난달 22일 돌아왔고, 이후 훈련을 해왔다. 그리고 지난 1일 1군 엔트리에 복귀했다. 김주찬은 복귀 후 치른 8경기서 지명타자로 나서며 타율 0.355를 기록 중이다.

김기태 감독은 "아직 수비를 소화하기는 무리다"고 답했다. 김주찬은 몸이 완벽히 회복되기 전까지 지명타자로 계속 출전할 것으로 보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