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개성공단 명품제품, 이젠 킨텍스에서 만나요"

머니투데이
  • 수원=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9.15 11: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경기도, 17일 킨텍스에 개성공단 입주기업 제품 전시·판매관 개관

"개성공단 명품제품, 이젠 킨텍스에서 만나요"
개성공단 입주기업들의 제품을 전시·판매하는 ‘개성공단 평화누리 명품관’이 문을 연다.

경기도는 오는 17일 오전 고양 킨텍스 제2전시장 1층에서 ‘개성공단 평화누리 명품관 개관식’을 가진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홍용표 통일부장관, 경기도의회 강득구 의장, 이동화 경제과학기술위원장, 홍범표 안전행정위원장, 최성 고양시장, 김남식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이사장 등 1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개성공단 평화누리 명품관’은 개성공단에 입주한 기업 대부분이 인지도가 낮은 OEM(주문자제작방식)업체인 점을 감안, 경기도가 입주기업 이 생산한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판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설치한 상설전시관이다.

총 면적 330.5㎡의 전시관에는 22개 기업이 입점해 잡화, 남녀의류, 아웃도어 등 18개 품목을 전시·판매한다. 이외에도 회의실, 창고 등 비즈니스 공간도 확보돼 입주기업들의 본격적인 판로개척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번 전시관 설치는 지난해 12월 남경필 지사 주재로 열린 개성공단 입주기업 간담회가 계기가 됐다. 이날 입주기업인들은 남 지사에게 킨텍스 내에 개성공단 생산품을 전시·판매 할 수 있는 상설전시관을 마련해달라고 건의했었다.

도는 이후 올해 3월 열린 입주기업 간담회에서 상설전시관의 위치와 규모, 관리계획 등에 대해 기업인들과 세부협의를 실시했다. 그 결과, 킨텍스 제2전시장에 100평(약 330㎡)이내 규모로 전시관을 마련하고, 운영과 관리는 입주기업조합이 맡는 방안이 제시됐다. 도는 이를 수렴해 지난 7월부터 착공에 들어가 오는 9월 4일 완공했다.

손수익 경기도 기업지원과장은 “개성공단 평화누리 명품관을 통해 입주기업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함은 물론, 실질적인 매출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면서, “경기도는 앞으로 전용 물류단지 건설 등 개성공단 입주기업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