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파트담보대출 금리비교를 각 금융사와 맞춤 비교체험하기

머니투데이
  • 머니뱅크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11.07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아파트담보대출 금리비교를 각 금융사와 맞춤 비교체험하기
초저금리 시대에 접어들면서 재테크 못지않게 빚테크가 주목받고 있다. 빚테크란 빚을 내서 돈을 버는 것이다. 동시에 대출 금리가 낮은 상품으로 갈아타면서 이자비용을 줄이는 것도 빚테크다. 전문가들은 빚테크에도 요령이 있다고 한다. 주택 담보대출과 부채관리 방법 등을 통해 알아본다.

서울 강서구 내발산동에 사는 A 씨가 아파트를 담보로 융자를 신청한다면 담보 시세의 70%까지 대출 진행이 가능하며. 6개월 변동금리 최저 2.4%~2.8%대로,3~5년 고정금리는 최지 2.7%~2.9%대 진행이 가능하다. 변동과 고정 구분 없이 금리가 가장 낮은 상품을 선택한다면 00은행을 통해 연 2.7% 대출도 가능하다. 기존에 연3.6%의 금리로 1억을 대출받았다면 최대 100만원 이상의 이자를 줄이는 셈이다. 다만, 처음 계약서를 쓴 시점으로부터 중도 상환 시 발생되는 비용을 확인하는 꼼꼼함도 필요하다. 이처럼 현재 대출을 이용하는 고객이라면 해당 은행에 직접 내방해서 금리 인하 요인과 안 된 면 타사로 갈아타기를 하여 매달 이자를 줄여나가는 방법을 연구 할 때가 왔다. 실질적으로 주택을 소유하고 있는 고객은 묶여있는 담보가치를 최대한 활용하여 빛 테크에 관심을 가져볼 만 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3% 중후반대 주택.아파트 담보대출 이용자들은 대출금리 비교로 대출을 전환해야 된다.
3~53~5년 전에 주택금융공사 장기고정금리를 선택한 고객들은 지속적인 기준금리 인하로 대출을 받은 고객은 중도 상환 수수료가 발생해도 장기적인 측면에서 대출을 갈아타야 된다고 한다. 정부에서도 안심전환대출로 고금리 이용자들을 구제하듯이 이제는 스스로가 나의 대출이자를 체크하여 가계 이자비용을 절감하는 시대가 왔다. 특히 아파트 담보대출은 본인이 체크하기에는 너무 많은 금융사가 있고, 매일 매일 바뀌는 금융시장에 대처하기 힘들기 때문에 고객과 함께 할 수 있는 금리 비교업체 전문가와 상의하여 가계 이자를 줄여 나갈 수 있다.

주택 담보대출 금리 비교 체험은 가계 재무의 건전성을 진단해 주는 효과가 있다. 대부분의 금융사들이 대출 상담사 제도를 운용 중이면서 이를 적극적으로 홍보하지 않고, 고객이 방문하는 부동산 영업만을 목적으로 운영하고 있어, 현실적으로 고객의 선택 폭이 좁기 때문이다. 해당 서비스를 활용하면 상품별 특판 금리를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으며, 직장인·자영업자·개인사업자·프리랜서·신혼부부·주부·서민·신호부부·무직자 등도 증빙소득 및 신고소득으로 DTI를 추정할수 있다.

‘머니_뱅크(mt-bank.co.kr ☎1600-8049)’ 제휴를 통해 은행별 주택 아파트 담보 대출금리 비교 서비스(1600-0821)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상담을 진행해보면 거의 모든 분들이 해당 금융상품에 대해 지식이 부족한 상태다. 혼자 고민하고 해결하기보다는 금리 비교 사이트를 통해 우선적으로 상담받기를 권유 드린다"고 전했다. 모든 상담은 간단한 절차를 통해 무료로 진행이 되고 있으며 단순 상담을 통해 실시간 주택 담보대출 금리 비교 및 중도 상환수수료, 대출 상환 계획 등의 금융컨설팅을 안내받을 수 있다.
아파트담보대출 금리비교를 각 금융사와 맞춤 비교체험하기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그룹 미래 달렸다…총수들이 직접 챙기는 '에너지 화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