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시 "환경오염물질 사업장 138곳에 무상 기술지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11.22 11: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전성무 기자 =
서울시는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와 함께 소규모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139곳에 대해 무상 기술지원을 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무상 기술지원한 배출사업장들은 기술적·경제적 문제로 기준치를 초과하는 오염물질을 배출하는 소규모 업체가 대부분이다.

서울시는 지난 4월부터 이달까지 전문가, 자치구 담당공무원 등 기술지원단을 구성해 139개 사업장에 총 150회의 현장 맞춤형 기술지원을 실시해 시설 성능점검을 벌이고 노후시설 개선방안 등을 제시했다.

이철해 서울시 물재생시설과장은 "앞으로도 소규모 사업체의 관리 소흘로 인한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 매년 전문기관과 합동으로 기술지원 서비스를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영등포~세종청사 잇는 'ITX 세종선' 무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