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BNK금융그룹 경남은행, '징검다리론' 출시

머니투데이
  • 구예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11.27 13: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BNK금융그룹
/사진제공=BNK금융그룹
BNK금융그룹 경남은행은 지역 서민들의 금융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부산은행과 함께 '징검다리론'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정부지원대출인 징검다리론은 새희망홀씨·햇살론·미소금융·바꿔드림론 등 4대 서민금융상품을 3년 이상 이용한 후 해당 대출을 전액 상환하고 대출 신청일 기준 신용등급 1~5등급인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대출 한도는 최고 3000만원 이내이며 금리는 연 4.51%~9.0% 수준이다. 상환방식은 원리금상환방식으로 기간은 1년 초과 5년 이내다.

전득표 소매금융팀장은 "징검다리론은 서민금융상품을 성실하게 상환한 대출 이용자들의 시중은행 이용 문턱을 낮춘 금융상품"이라며 "시중은행 이용이 어려워 저축은행 또는 대부업체의 고금리 대출 이용을 고려하는 고객들께 추천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