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권오준 포스코 회장 등 임직원, 집수리 봉사활동

머니투데이
  • 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12.13 09: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내벽 단열 작업, 도배, 장판 및 창호 교체로 주거환경 개선 지원

지난 12일 권오준 포스코 회장이 서울 종로구의 한 저소득층 가정을 방문해 벽지를 도배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지난 12일 권오준 포스코 회장이 서울 종로구의 한 저소득층 가정을 방문해 벽지를 도배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포스코 (292,000원 상승7000 2.5%)는 권오준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 30여명이 지난 12일 서울 종로구 저소득층 가정 2곳을 찾아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3일 밝혔다.

포스코 임직원들은 도배, 장판·창호 교체, 내벽 단열 작업을 진행했으며 낡고 훼손이 심한 싱크대, 가구, 전자제품 등도 교체했다.

권오준 회장은 "주변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포스코그룹 임직원들이 십시일반 도움의 손길을 보태게 됐다"며 "앞으로도 작지만 꾸준히 실천하는 나눔 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포스코그룹은 저소득층 가정의 집수리 봉사활동을 1997년 포항에서부터 실시해 현재 전국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한편 포스코 임직원의 1인당 연평균 봉사시간은 30시간에 이르며, 포스코 나눔재단에 급여의 1%를 기부하는 등 다양한 나눔 활동에 참여해 오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