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제부총리 유일호·교육부총리 이준식 '전격 개각'

머니투데이
  • 이상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725
  • 2015.12.21 15: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박근혜 대통령/ 사진=청와대
박근혜 대통령/ 사진=청와대
박근혜 대통령은 21일 최경환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의 후임으로 유일호 새누리당 의원을 지명하는 등 5개 부처에 대한 개각을 단행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위원을 역임하고 최근까지 국토교통부 장관으로 재직한 유 지명자는 경제정책과 실물경제에 대한 풍부한 식견과 정무 역량을 바탕으로 4대 개혁을 통해 정부가 추진하는 경제정책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경제활성화를 추진할 적임자라고 청와대는 밝혔다.

황우여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의 후임에는 이준식 서울대 교수가 지명됐다. 약 20년간 서울대 공대 교수로 재직하며 서울대 연구처장, 연구부총장을 역임한 이 지명자는 교육 현장에 대한 이해가 깊어 우리 시대 교육의 올바른 방향과 개혁을 이끌고 교육계의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부총리로서 각종 사회현안들을 조정할 적임자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정종섭 행정자치부 장관 후임에는 홍윤식 전 국무조정실 국무1차장이 지명됐다. 국무총리실에서 국정운영1실장과 국무1차장 겸 부패척결추진단을 역임한 홍 지명자는 정책기획통으로서 국정전반에 대한 안목을 바탕으로 '정부 3.0' 추진과 지방정부의 재정 책임성 및 투명성 확보 등 행자부의 주요 정책과제를 추진할 적임자라고 청와대는 밝혔다.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의 후임에는 주형환 기재부 1차관이 지명됐다. 주 지명자는 청와대 경제금융비서관, 기재부 1차관 등 요직을 거치며 거시경제 분야의 전문성과 추진력을 갖춰 산업 체질 개선, 신사업 육성으로 경제도약을 이끌 적임자라고 청와대는 전했다.

김희정 여성가족부 장관 후임에는 강은희 새누리당 의원이 지명됐다. 제19대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위원을 지낸 여성 기업인 출신의 현역 의원으로서의 식견을 바탕으로 여성시대 가치창출과 여성고용 활성화 등 여가부 정책과제를 발전시킬 적임자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한편 박 대통령은 이날 이성보 국민권익위원장 후임에 성영훈 변호사를 임명했다. 광주지검장, 법무부 법무실장 출신의 성 변호사는 부패 예방 활동을 통해 고질적 부패요인을 시정하고 민원해결, 행정제도 개선을 통해 국민부담을 해소할 적임자라고 청와대는 전했다.

또 박 대통령은 김경재 청와대 홍보특보, 임종인 청와대 안보특별보좌관을 해촉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그룹 미래 달렸다…총수들이 직접 챙기는 '에너지 화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