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 단계 진화한 실리프팅 ‘블루로즈리프팅’ 호평

머니투데이
  • B&C 고문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12.24 20: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늘어나고 있는 연말 모임으로 인해 거울을 보고 한숨을 쉬는 사람들이 많다. 오랜만에 만나는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을 갖기 위해서 한껏 멋을 내고 싶지만, 늘어난 주름은 감출 수 없기 때문이다. 아무리 메이크업을 진하게 하고 멋진 가방을 들어 시선을 분산시켜도 주름을 감추기에는 부족하다.

노영우 대표원장
노영우 대표원장
주름을 없애는 안티에이징 시술로는 블루로즈리프팅이 가장 인기다. 블루로즈리프팅은 실리프팅의 일종으로, 실리프팅과 마찬가지로 수술을 하지 않고 주름을 제거할 수 있다. 시술 중에 블루로즈실을 사용하는데, 이 실은 장미가시처럼 돌기가 360도로 나있어 당겨주는 힘이 매우 강하다. 따라서, 한 단계 진화한 실리프팅이라고 불린다.

미국 FDA 허가와 국내 KFDA 허가를 동시에 받은 블루로즈실은 기존 실리프팅의 컷팅방식 코그실과 다른 모양이다. 컷팅방식 코그실은 시간을 거듭할수록 실의 원형이 빠르게 마모되고 분해가 되지만, 몰딩형 나선 구조의 블루로즈실은 12주가 지나도 원형을 그대로 유지할 정도로 강력한 고정력과 지속력을 자랑한다.

따라서, 기존의 실리프팅으로 효과를 보지 못한 환자도 블루로즈리프팅을 통해 효과를 볼 수 있어. 블루로즈리프팅을 받기 위해 재방문하는 환자가 늘고 있다. 또한 시술 시간도 매우 짧고 시술 직후에 리프팅 효과를 볼 수 있기 때문에, 시술 경험이 없는 이의 첫 시술로 선택하기에도 좋다.

청담오라클피부과성형외과 노영우 대표원장은 “블루로즈리프팅은 6개월이 지나면 녹는 과정을 거치는데, 이 과정으로 인해 콜라겐과 섬유가 형성되어 탄력감을 강화시키고 주름을 개선시킬 수 있다”며 “블루로즈리프팅은 바늘을 이용한 비수술적 용법으로 멍과 붓기를 최소화하기 때문에 일생생활이 바로 가능하다. 다만, 시술 전에 환자에게 적합한 시술 방법을 선택하기 위해서 풍부한 경험을 가진 전문의를 찾아 상담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