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스마트TV, CES 2016서 '최고 혁신상' 수상

머니투데이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12.27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혁신 기능으로 시각·청각 장애인의 TV 접근성 높여

삼성전자 차트
삼성전자 (82,600원 상승1300 -1.6%) 스마트TV가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에서 '최고 혁신상'에 뽑혔다.

삼성전자는 접근성을 강화한 2016년형 스마트TV로 'CES 2016'에서 최고 제품에 수여되는 '최고 혁신상'(Best of Innovation)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삼성 스마트TV에는 △앰플리파이(Amplify) △클리어 보이스(Clear Voice) △음성 안내 등 장애인과 노년층이 보다 쉽게 TV를 이용할 수 있는 기능이 적용됐다.

앰플리파이와 클리어 보이스는 고음역대의 소리를 키워 음질의 선명도를 개선하고 TV 속 목소리의 주파수 조정으로 명료한 음성을 제공한다. 청력이 약한 사용자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는 기능이다.

또 음성 안내 기능은 TV 프로그램이나 콘텐츠 선택 때 제목과 재생 시간 등의 정보가 화면에 표시되고 음성으로도 안내해준다. 청각 장애인은 블루투스 헤드셋을 이용해 TV와 별도로 본인의 청력에 맞게 음량을 조정할 수도 있다.

시각장애인을 위해서는 기존 제품에 비해 두 배나 높은 명암비를 제공해 가독성을 높였다.

삼성전자는 시각·청각 장애인들의 TV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영국의 왕립시각장애인협회(RNIB) 등 국제적인 전문 기관들과 협력했다.

유준영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상무는 "그동안 장애인들의 TV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고, CES '베스트 혁신상'을 받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더욱 개선된 기능으로 누구나 TV를 쉽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애인을 배려한 접근성 기능으로 CES 2016에서 '최고 혁신상'을 수상한 삼성 스마트 TV/사진제공=삼성전자
장애인을 배려한 접근성 기능으로 CES 2016에서 '최고 혁신상'을 수상한 삼성 스마트 TV/사진제공=삼성전자



  • 박종진
    박종진 free21@mt.co.kr

    국회를 출입합니다. 많은 사람들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해 밀알이 되는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