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용인시, 'SNS 시민서포터즈' 활동 개시

머니투데이
  • 용인=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2.18 13: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학생·주부·회사원 등 시민 20명 17일 발대식

용인시, 'SNS 시민서포터즈' 활동 개시
대학생, 주부, 회사원 등 20명의 일반 시민이 용인시 홍보를 위해 나섰다. 시가 지난달 ‘SNS 시민서포터즈’를 공모해 뽑힌 이른바 ‘시민 홍보대사’들.

용인시는 각종 행사나 지역소식 등을 SNS를 통해 홍보하게 될 ‘시민서포터즈’ 20명을 선발해 17일 공식 발대식을 가졌다.

이번 ‘SNS 시민서포터즈’는 시민이 직접 시정홍보에 참여하는 것으로 시민과의 소통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대학생, 주부 등 다양한 시민들로 구성된 이들 서포터즈들은 용인시 곳곳을 누비며 시정소식은 물론 지역의 미담사례나 시민에게 유익한 생활정보, 각종 축제나 행사 등을 소개하게 된다.

매달 1인당 1~4건의 기사를 작성 용인시 블로그와 SNS에 게시하며, 채택된 기사에 대해서는 1건당 3만원(한달 10만원 한도)의 원고료를 지급한다.

이날 딸과 함께 모녀 서포터즈로 뽑힌 주부 박은정씨(50)는 “용인시가 살기 좋은 도시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딸과 함께 지원했다”며 “세대 차이도 좁히고 세대간 소통의 기회도 제공하는 블로거 역할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정찬민 시장은 이날 발대식에서 “SNS를 통한 용인시 홍보대사라는 자부심을 갖고 SNS의 강점인 빠른 전달력과 쌍방향 정보공유를 활용해 지역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고 시민의 작은 소리도 크게 듣는 소통창구로 역할을 해줬으면 좋겠다”며 격려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2013년생, 주식 판 돈 29.5억으로 성남에 집 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